찬란하게 빛났던 은행나무

그때는 그렇게까지 몰랐습니다

가을이 가고있는 지금..

다시 꺼내어 보니

이렇게 아름다울 수 있을까?

      (2020 11 5)

 

북악산
경회루와 다중촬영

음악:Ich Liebe Dich 당신을 사랑합니다 / Dana Winner

'사진이야기' 카테고리의 다른 글

핑크뮬리  (0) 2020.12.14
도심 속 산책  (0) 2020.12.04
고궁의 가을  (0) 2020.11.12
코스모스를 찾아서(셀카)  (0) 2020.10.21
연꽃  (0) 2020.07.22
접사  (0) 2020.06.21

+ Recent posts